https://brunch.co.kr/@ahes
twitter@catnflower
instagram@aheslove


고양이처럼 걷자, 꽃처럼 웃자
by 소년 아
중간 점검
전공실기 중간시험 날이다. 운전이 힘들어서 버스타고 전철타고 버스타고 등교 중이다. 버스도 전철도 승객이 많다. 한강을 건너가는 2호선이 참 좋다.

사람은 변한다.
사람은 변하지 않는다.

둘 다 옳은 문장이다.

세월이 흘러 누구든 나이를 먹고 자기 영역을 구축한 생명은 변하지 않으려고 한다. 이미 어느 정도 만족했기 때문이다. 완전한 만족은 아니더라도 어느 정도 만족했으므로 관성으로 남은 생을 산다. 변화와 관성의 비율은 세월과 함께 변해서, 나중에는 변하지 않는 사람으로 산다.

변하고자 하는 의지를 갖는 사람은 변한다. 더 나아지고자 하면 더 나은 사람이 되고, 더 깊어지고자 하면 더 깊은 사람이 된다. 생활이 복잡해지고 삶이 산만해지면서 변화의 속도는 더뎌지지만 변하고자 하면 사람은 변한다.

관성 에너지로 살아갈지
변화의 에너지로 살아갈지
선택하기 나름이다.

이 선택은 상상의 힘에서 비롯된다. 앞으로의 생활과 삶, 지구, 우주, 마음과 정신을 상상하면 이대로 살아야 할지 변해야 할지 생각하게 된다.



나는 욕심이 많다. 항상 더 나아지고 싶고 더 도움이 되는 존재이고 싶다. 성소를 권하는 말씀들에 좀 더 귀기울일 걸 그랬다. 수도자가, 내게 더 잘 맞았는지도 모른다. 어쩌면 후에 아이들이 성장하고 나면 느닷없이 수도의 길에 들겠다 선언할지도 모르겠다. 이런 상상도 해보는 거다.



초중고교 시절부터 알고 지내는 벗들이 있다. 나의 변화해가는 성격과 모습을 알아차리고 받아들여준 친구는 내가 정말 좋아하고 사랑하는 사람이다. 나를 어떤 사람으로 정의하고 그 규격으로 생각하는 벗들은 내가 변화하는 모습을 잘 알아차리지 못한다(고 나는 느끼고 있다). 그들은 십대 후반과 이십대 초반의 나를 나로 알고 그 사람으로 나를 대한다. 지금까지도. 그이 자신들도 크게 변하지 않았다.

나는 가끔 그 벗들과의 교집합이 사라지는게 쓸쓸하고 슬프다. 교집합이 사라지면서 벗들과 관계 자체가 멀어지기도 한다. 그건 그것 나름대로 인생의 흐름이라고 생각하지만, 그래도 안타까운 기분이 든다.

그래도 사람은 변한다.


세상이 변하고 있기 때문이다.


세상이 옳은 방향으로 변하면, 어쨌든 그 파도 위에 올라타고 있는 우리들은 자연스럽게 그 방향을 좆아 따라가게 된다. 그래서 세상이 올바르게 나아가도록 애써야 한다. 바른 교육, 옳은 생각, 감수성 있는 인지. 굳이 훗날 세대를 위함이 아니라 나라는 생명이 더 나은 존재가 되기 위해서.



나는 엄마와 인연을 끊지 않는다. 인연을 이으려고 애쓰지도 않는다. 내가 나라서 인연이 멀어진다면 어떨 수 없다고 생각한다. 엄마가 변할 수도 있겠지만 변하지 않을 수도 있겠지. 사람이니까.


엄마를 엄마라고 부르는 것에 거부감이 있었다. 어머니는 나에게 너무 큰 존재였지만 떨어지고 싶은 대상이기 때문에 엄마라고 부르면 내가 어린애가 된 것 같고 독립할 수 없을 것 같은, 심하게는 토할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요즘은 의식하지 않으려고 애쓰면서 엄마를 엄마라고 불러봤다. 엄마에게 하지 못했던, 하지 않았던 말들도 몇 번 해봤다. 참는게 능사는 아니었다. 마음은 결국 폭발한다. 대상이 자신이기도 하고 내 곁의 약한 존재이기도 하다.



중간 시험 날이다.
평소에 연습을 꾸준히 해야 성장한 모습으로 중간 시험을 치를 수 있다.


평소 꾸준히, 공부해야 한다.


내 삶과 여러 관계에 있어서도 중간 시험을 치르고 있는 기분이다.
by 소년 아 | 2019/04/24 08:13 | LIFE | 트랙백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ahes.egloos.com/tb/745233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minci at 2019/04/24 16:01
긍정적이네요.
저라면 사람은 변한다/변하지 않는다.
모두 틀렸다고 했을 텐데.

오랜만의 근황이지만 착실히 변하고 있군요ㅋ
Commented by 소년 아 at 2019/04/26 14:05
착실하게:) 보고싶어요. 언니님 쉬시는 날 북한강가에 놀러와요.
Commented by 지녀 at 2019/04/25 08:41
'사람은 변하려고 마음 먹고 노력해야만 변한다. 하지만 대부분은 그렇지 않다.'라는게 제가 느끼는 점이더라구요.
변화하려고, 나아가려고 하는 마음가짐이 제일 중요한 것 같습니다. 당장 나아가지 못하더라도, 그런 자세를 가지고 살아가는 것이 쌓여서 결국 나아가게 되는 것이 아닐까요. 시나브로.
Commented by 소년 아 at 2019/04/26 14:06
노력하는건 힘드니까요. 그래서 변하지 않게 되고… 생명은 힘든거 별로 안 좋아하니까ㅎㅎ 더 나아지려고 생각하는 것 만으로도, 변할 수 있는데 말예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포토로그
카테고리
최근 등록된 덧글
이모 되신 것 축하..
by 알렉세이 at 07/07
축하축하! 하하하....
by minci at 07/05
축하드려요.. 이쁜..
by 라비안로즈 at 07/05
파이팅이에요!
by YUMYUM at 05/27
최근 등록된 트랙백
[76days] 엄마..
by Walk like a cat,..
아랫집 엄마와 아기
by Walk like a cat,..
범인아.....아니..
by 아이유를 위하여!!
작은행동
by 지구상에서 가장 ..
태그
rss

skin by 이글루스